1c79ab189a8301dc44011c6c6e32c06d_1618281405_4437.jpg
 

이재명을 세운 추미애

작성자 정보

  • 2022NY 작성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아무리 정치가 생물이요  티브속에선 피 튀기며 뒤에선 짜장면 식사로 화기애애 하다지만 이건 아닌 것 같다. 추미애 후원회장 강금실, 아직도 분간을 못하는지 안하는지 아예 모르는 지 노짱님 말씀만 들고 나오면 그냥 믿어주는 사람들이 조금 더 깨어 났으면 좋겠다.
추미애를 의외로 과대평가하는 자가 있어 너무 놀랐다.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Total 156 / 1 Page
번호
제목
이름

무료홍보(여기에 무료로 홍보하세요)


인포뉴스(영상으로 시청하세요)


최근글


새댓글


알림 0